• Home
  • > 자료마당
  • > 영문블로그

영문블로그

Exploring Korean tradition in Suwon

2023.07.24 교류협력팀 814


Exploring Korean tradition in Suwon


Suwon is a vibrant city with a great mix of historical heritages and modern culture. Especially, its historical heritage such as the revered Temporary Palace at Hwaseong Fortress(화성행궁) is a place you would never want to miss out on when visiting Suwon. So, I was more than excited to find out that I will be visiting Suwon's historical landmarks as a part of the Language & Culture Exchange program with students from Texas State University on May 26th.

The program kicked off by starting a tour inside the Temporary Palace at Hwaseong Fortress. Proving its reputation as a famous tour hotspot, all the tour guides had sufficient English skills which greatly helped the understanding of our UTRGV friends. Although the weather was too hot for a proper walk-around tour, all the students enthusiastically participated in the program.

After the walk-through of the palace, we headed to the Yeonmudae(연무대) to experience traditional Korean archery. A once military training ground during the King Jeongjo era, Yeonmudae is now an open field where you can have the best archery experience in Suwon. At first, many of the students seemed startled since most of them had no prior experience in archery. However, after several shots, I could see smiles and laughter from their faces as they got better which was a great relief as a program supporter.

Our next program was taking a traditionally-styled tour bus around the Hwaseong Fortress.(수원화성) It was a bit bumpy ride, to be honest, but was still worth it as we got to see the fortress as a whole.

Moving on from the Hwaseong Fortress area, we went to experience the traditional Korean tea ceremony. With colorful hanboks as their new outfit, UTRGV students were able to learn how to handle tea and its etiquette. Some of them were even new to me!

As our final stop of the program with UTRGV students, we were invited by the students from Kyunghee University(경희대) who welcomed us to their language exchange program. Sadly, time flew and it was time to say farewell to our UTRGV friends. For me and other SCVA members, this program was our first official international cooperation program which meant a lot. While I felt awkward at first(since I have not used English in a while), the pure excitement on the faces of UTRGV students throughout the program was more than enough to make me comfortable. I sincerely hope that more foreign students will be able to experience this wonderful program in the future.




수원에서 체험하는 한국의 전통 문화유산


수원은 역사적 유산과 현대 문화가 혼합된 활기찬 도시다. 특히, 수원을 방문할 때 화성행궁과 같은 역사적 유산은 수원을 방문하는 사람들이 꼭 들려야하는 장소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지난 526일에 텍사스 주립 대학의 학생들과 언어와 문화 교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수원의 역사적인 명소를 방문할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을때 매우 기대가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화성행궁에서 투어를 시작으로 진행됐다. 유명 관광지답게, 해설자분들이 모두 충분한 영어 실력을 가지고 있으셔서 UTRGV 친구들이 행궁을 이해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 비록 제대로 둘러보기에는 날씨가 너무 더웠지만, 모든 학생들이 프로그램에 열정적으로 참여했다.


행궁 답사가 끝난 후, 우리는 한국의 전통 활쏘기를 체험하기 위해 연무대로 향했다. 정조시대 군사훈련장이었던 연무대는 이제 수원에서 가장 유명한 국궁 체험장이다. 대부분의 학생들이 양궁에 대한 사전 경험이 없었기 때문에 다들 어색하게 시작했지만, 몇 번의 활시위 후 학생들의 얼굴에서 미소와 웃음을 볼 수 있어서 프로그램 서포터로서 큰 안도감을 느낄수 있었다.


다음으로 우리는 화성어차에 탑승해 화성을 둘러봤다. 솔직히 승차감과 안내방송등이 기대에 못미쳤지만, 화성의 성곽을 전체적으로 볼 수 있었기 때문에 꽤 가치있는 시간이었다.


수원화성에서의 프로그램을 마무리한 후 한국 전통 다도 체험이 진행됐다. 화려한 한복으로 갈아입은 UTRGV 학생들이 차를 다루는 법과 예절을 배웠는데, 그 중 일부는 나 역시 생소했기에 꽤 신선한 체험이었다!

UTRGV 학생들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의 종착지로, 우리는 경희대학교 한국어학과 학생들의 초청을 받아 언어 교류회를 가졌다. 이런 저런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는 와중에 UTRGV 친구들과 작별 인사를 할 시간이 순식간에 다가와 상당히 시원섭섭했다. 나를 포함한 SCVA 친구들에게 있어서 이 프로그램은 우리의 첫 번째 공식적인 국제 협력 프로그램이었고 그래서 의미가 남다르다. 처음에는 어색했지만 프로그램 내내 UTRGV 학생들이 열정을 가지고 참여하는 것을 보고 어색함도 풀리고 나 역시도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었다. 앞으로도 더 많은 외국인 학생들이 이 멋진 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으면 좋겠다!


  • facebook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