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 자료마당
  • > 영문블로그

영문블로그

Let’s have a drink having the mood

2020.01.03 관리자 198

Let’s have a drink having the mood 술도 분위기 있게 마시자




JEONG WOON JI

정운지

These days everyone is busy uploading proof shots on social media wherever you are visiting. I am going to introduce Ingye-dong's bars with good mood that are perfect for you. I gathered nice places where it is good enough to drink with friends and have a chat together.

어디를 가나 SNS에 인증샷을 업로드하기 바쁜 요즘에 딱 맞는 인계동의 감성 넘치는 술집들을 소개해보려고 한다. 친구들과 간단하게 한 잔 기울이면서 도란도란 이야기하기 좋은 곳을 모아 보았다.

1. Cloud 8

The first place to introduce is the roof top lounge. As many women would know, off-shoulders and cocktails on the roof top are the perfect places to take 100 pictures. From the point you enter the building, artificial turf and tiffany-blue colored benches will already make to turn the camera on. It is Suwon's largest scale with trend, located in 7th and 8th floors. You can enjoy the Cloud 8 at about 20,000 won for two people. It opens at 17:00 and finishes early when materials are out of stock. Cocktails are also made of raw fruit and herbs, which are different from the usual cocktails we know. There is also a set menu, which is very useful if several people visit. Not only the interior, but also the service is good. So if you press the bell for every seat, the staff will be there right away. If you find a suitable cocktail place in Suwon, why don't you look for Cloud 8 on a fine day?




클라우드 8

가장 먼저 소개할 곳은 루프 탑 라운지이다. 많은 여성들은 알겠지만, 루프탑에 오프숄더와 칵테일한잔은 사진 100장을 유발하기 딱 좋은 곳이다. 건물에 입장하는 곳부터 인조잔디과 티파니 블루색의 벤치들이 벌써 카메라를 켜게 된다. 수원 최대 규모이며, 7, 8층의 넓고 트랜디한 장소이다. 클라우드 8은 2인이서 2만원대로 저렴하게 즐길 수 있다. 17시에 오픈하며 재료 소진 시 조기 마감하는 곳이다. 칵테일도 생과일과 허브로 제조해서 우리가 아는 기존의 칵테일과는 다르다. 세트메뉴도 있어서 여러 명이 방문한다면, 매우 유용하다. 인테리어 뿐만 아니라 서비스도 좋아서 자리마다 벨을 누르면, 루프탑에 자리를 잡았다고 해도 바로바로 직원이 찾아온다. 수원에서 적당히 칵테일 마실 곳을 찾는다면, 날씨 좋은 날 클라우드 8을 찾아보는 건 어떨까?



경기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 446번길 53

사진 출처 - @ cloud_8_rooftop [INSTAGRAM]

53 446gil, Gyeongsu-daero, Paldal-gu, Suwon-si, Gyeonggi-do, Korea

Photo source - @ cloud_8_rooftop [INSTAGRAM]

2. Stealer

Next is the place with antique and restro mood. Representing bar of Ingye-dong, Suwon, it is famous for its delicious dishes. It opense at 5 p.m., closes at 3 a.m. on weekdays and 5 a.m. on weekends. You can enjoy it with 30,000 won for two people. With a sophisticated atmosphere that emphasizes details of interior design, the bar embodies a space that enhances the taste of alcohol even more. It is a place that captivates the eyes and minds of visitors with a unique atmosphere. The store itself is wide and open, so it is good for birthday parties and for a big group. There are areas such as a wating room, and a smoking room etc. It offers a variety of drinks including soju, draft beer, vodka, gin, brew and champagne, as well as a variety of snacks at reasonable prices. Especially the chef with experience of working at restaurants ensures the taste of dishes. In general, it is a quiet place to eat and talk freely.




스틸러

다음으로는 앤티크하고 레트로한 감성을 가지고 있는 곳이다. 수원 인계동을 대표하는 분위기 좋은 술집이며, 요리가 맛있는 집으로 유명하다. 17시오픈하고 평일에는 새벽3시, 주말에는 새벽5시에 영업 마감한다. 2인이서 3만원에 즐길 수 있다. 인테리어의 디테일을 강조한 세련된 분위기로 술 맛을 더욱 돋구는 공간을 구현했다. 독특한 분위기로 방문하는 사람들의 시선과 마음을 사로잡는 장소이다. 가게자체가 넓고 트여서 생일파티나 단체에도 좋을 곳이다. 웨이팅하는 장소, 흡연실 등의 각각 구역들이 있다. 소주, 생맥주, 보드카, 진, 양주, 샴페인 등 다양한 주류 메뉴와 이에 어울리는 여러가지 안주류를 저렴한 가격으로 선보이고 있다. 특히 레스토랑 근무경력의 쉐프를 모셔와 맛은 보장한다. 대체적으로 조용한 편으로 부담없이 먹고 대화를 나누기 좋은 곳이다.



경기 수원시 팔달구 효원로 256번길 47

사진 출처 - @ ___stealer [INSTAGRAM]

47 Hyowon-ro, Paldal-gu, Suwon, Gyeonggi-do

Photo source - @ ___stealer [INSTAGRAM]

3. Miss you

The last pub I'd like to introduce is a good place for you to take pictures. It is a gallery-like pub that is inspired by an exhibition. You can enjoy it with 50,000 won for two people, and it is the most expensive place among the bars I had introduced. It closes at 6 a.m. while opening at 5 p.m. There are so many places where you can leave best shots in your life such as a waiting room and a powder room. The interior design is more like a wine bar than a just a pub. It is a sophisticated place where owner worked from lighting to small props. When you enter the store, you'll find yourself consoled by one or two glasses of alcohol. There are many pretty frames hanging on the wall as the concept is an art exhibition. With the large number of women visitors, it is more of a cozy place than a noisy place. It's good to talk with friends. There are so many menu choices that it feels like you are at a restaurant for food, and now they do a hastag event that you can get one free bottle of liquor.



마지막으로 소개할 술집은 사진찍기 좋은 술집이다. 전시회를 모티브한 갤러리 감성 주점이다. 2인이서 5만원으로 즐길 수 있고, 이번에 소개해준 술집 중에서 가장 가격이 높은 곳이다. 17시오픈하여 새벽 6시에 문을 닫는다. 웨이팅룸, 파우더룸 등의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장소가 매우 많다. 술집이라기 보다는 와인 바 같은 인테리어이다. 조명부터 소품까지 사장님이 하나하나 공을 들인 세련된 장소이다. 가게 안으로 들어가면 여기저기 다양한 글씨들이 새겨져 있는데, 술이 한 잔 두 잔 들어가다 보면 어느새 글귀에 위로 받고 있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다. 가게 컨셉이 전시회 답게 벽면에 예쁜 액자들이 많이 걸려있다. 방문객 비율이 여성들이 많다 보니 왁자지껄한 느낌보다는 도란도란하다. 친구와 대화나누기에 좋다. 음식점인가 할 정도로 메뉴가 매우 많으며, 현재 해시태그 이벤트로 주문한 주류 중에 1병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경기 수원시 팔달구 효원로 265번길 40

40 on 265 Hyowon-ro, Paldal-gu, Suwon, Gyeonggi-do

Photo source - @missyou_suwon [INSTAGRAM]



















  • facebook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