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 자료마당
  • > 영문블로그

영문블로그

SWCIC’s non face-to-face global exchange programs vol 1 : stay safe, stay connected

2021.07.21 교류협력팀 262

SWCIC’s non-face-to-face global exchange programs vol 1 :
Stay safe, Stay connected





Due to the persistent pandemic era,

many people are getting more and more depressed.


Are there any worthwhile ways to spend time communicating with people around the world while staying at home?

Since there are many dangers posed by face-to-face encounters, people started to take online programs via Zoom, 

one of the video conferencing platforms as a solution.


Here,

let's take a look at the instructive non-face-to-face Zoom programs that SWCIC has pursued during the first half of this year.



끝나지 않은 팬데믹의 영향으로 많은 사람들의 우울 증세가 심화되고 있다.
집에 머무르는 동안 세상 사람들과 소통하면서 시간을 가치 있게 보낼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직접적인 대면 만남에서 기인하는 위험성 때문에, 사람들은 그 해결책으로 화상 플랫폼 가운데 하나인 Zoom을 통한 온라인 프로그램을 활용하기 시작했다.
올해 상반기 동안 수원시 국제교류센터에서 진행해온 유익한 비대면 Zoom 프로그램을 소개해보려 한다.

 


1. Talk Lounge : 토크라운지






From January to June,

Talk Lounge was held for five months.

Talk Lounge is a club where Suwon citizens can use foreign languages(which they have learned previously)

during the discussion about various topics such as culture, economy, and social issues with foreign advisors living in Korea.

S/S semester, this year, there were 11 clubs in English(6), Chinese(2), Japanese(2), and Spanish(1), consisting of 10 members each.


Don't miss the next Talk Lounge if you're looking for a chance to use the foreign language you have learned.

 


1월부터 6월까지 토크라운지가 5개월 동안 운영되었다.
토크라운지는 외국어를 구사 가능한 수원시민이 국내 거주 외국인 어드바이저와 함께 해당 외국어를 사용해
문화
, 경제, 사회적 이슈 등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사람들과 토론하는 클럽이다.
올해는 반별 10명의 정원으로 영어(6), 중국어(2), 일본어(2), 스페인어(1)를 합해 총 11개의 클럽을 운영했다.

자신이 배운 외국어를 사용해볼 기회를 찾는다면
, 다음 토크 라운지를 놓치지 말자.


2. Korean Class : 한국어교실



SWCIC opens free Korean classes every year

(S/S and F/W semesters)

to help foreigners living in Suwon settle down in Korea.

Due to the Covid-19, classes were held online, just as last year. About 90 students in six classes improved their Korean skills for four months.

Students were able to select and take classes that meet their standards after checking their skills through a Korean level test organized

by Sejong Language Institute this year.


수원국제교류센터는 수원 관내 거주 외국인들의 원활한 한국 생활 정착을 돕기 위해 매년 무료로 한국어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로 인해 작년과 마찬가지로 온라인 수업을 진행하였다.
6개 반에서 90여 명의 학생들이 4개월 동안 한국어 능력을 향상시켰다.
올해 학생들은 세종어학당에서 주관하는 한국 레벨 테스트를 통해 자신의 실력을 확인한 이후 각자의 눈높이에 맞는 강의를 선택해 수강할 수 있었다.



3. 2021 Global Humanities : 2021 글로벌인문학


 

Since 2016,

SWCIC has been holding series of lectures on various themes in cooperation with multicultural and foreign language-specialized Yeongtong Library. Greeting "30th Anniversary of Korea-Russia Intercultural Exchange" this year, global humanities lectures were held, focusing on Russia.


Classes were held as :


"Real Russian Story: Understanding Russia as Red and Number 9" and "Art Walk with Russian History and Culture",

giving citizens an opportunity to get knowledge of Russian history and culture.


수원시국제교류센터는 2016년부터 다문화·외국어 특화 도서관인 영통도서관과 협력하여, 다양한 문화권 이해를 위한 테마별 시리즈 강좌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 ·러수교 30주년 상호문화교류의 해를 맞이함에 따라, ‘러시아를 중점으로 글로벌 인문학 강연이 열렸다.
수업은 <진짜 러시아 이야기:붉은색과 숫자 9로 이해하는 러시아>, <역사·문화가 함께하는 러시아 미술 산책>로 진행되어
시민들에게 러시아 역사와 문화 지식을 접할 수 있는 계기를 주었다
.

 



4. Global community supporting project: 글로벌 커뮤니티 지원사업

 






Hippy Korea and AEC(Asociacion Ecuatorianos en Corea del Sur)

which were selected for a global community support project organized by SWCIC,
gave various events for Suwon citizens in an attempt to provide unique cultural experiences amid this pandemic era. 
 
Hippy Korea organized lectures for citizens that let people had an enjoyable time learning about other countries' cultures through classes
learning Indian yoga or Philippines dish cooking show, for example.
Also, a series of Korean history lectures from the perspective of foreigners conducted by Professor David Mason
has attracted a lot of participation and enthusiastic response from the audience.


SWCIC가 지원하는 글로벌 커뮤니티 지원사업에 선정된 히피코리아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연을 진행했다.
사람들은 인도 요가를 배우는 수업이나 필리핀 요리 쿠킹쇼 등을 통해 다른 나라의 문화를 알아가는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한 데이비드 메이슨 교수가 진행한 외국인의 관점에서 보는 한국 역사 강의 시리즈가 수강생들의 많은 참여와 열띤 호응을 이끌어냈다.






AEC, an association of Equadorian, also offered the authentic Ecuadorian home cooking class via Zoom.
 The participants were able to enjoy and try the Authentic food, Seco de Pollo, at home safe and conveniently
as the meal kits were sent to participant's homes beforehand. 


주한 에콰도르연합은 온라인 플랫폼 줌을 활용한 에콰도르 가정식 쿠킹클래스를 열었다. 

(수원 시민들의 많은 관심으로 쿠킹클래스 신청은 30분만에 마감되었다!) 

쎄꼬 데 뽀요라는 에콰도르 가정식을 집에서 간편하게 만들어볼 수 있던 이 행사는  

줌으로 실시간 진행되어 참가자들이 같이 요리를하며 각자의 완성품을 공유하기도 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 


Our lifestyle has been drastically changed due to pandemic, 
But we could see the bright side that we are trying many of the ways to adapt to life with the covid
and actually able to enjoy our daily life in a much different way, even a unique cultural exchange at home!  


팬데믹 이후의 우리의 삶이 정말 많이 바뀌었다. 

한 번도 상상해본적도 상황이지만 우리 나름대로 적응해가며 그 속에서 재미를 찾아가는 "뉴노멀"의 모습. 

비행기를 타고 가는 세계여행은 어렵지만 집에서도 다양한 나라의 문화를 체험해 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 덕분에 

앞으로 우리의 "뉴노멀" 모습을 기대하게 된다. 


 

5. 2nd SWCIC Suone Day with SCVA : SCVA와 함께한 두 번째 SWCIC 수원데이



 

 


‘SWCIC Suone Day is
a program that SCVA members volunteer various activities for the community with foreigners living in Suwon.
The 2nd Suone Day was held online via Zoom with the title “Upcycling, Small Steps For a Better Planet” on July 3,
celebrating ‘International Plastic Bag Free Day. Divided into 3 groups,
people had a great time by making plaster air fresheners, eco-friendly shampoo bars, hanging planters each.

 ‘SWCIC 수원데이SWCICSCVA(수원시 공공외교단)가 수원 거주 외국인들과 함께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활동으로 봉사하는 프로그램이다.

두 번째 수원데이가 Zoom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되었다.
행사는 더 나은 지구를 위한 작은 실천 업사이클링라는 제목으로 비닐봉투 없는 날이었던 73일에 진행되었다.
세 그룹으로 나뉜 사람들은 석고방향제, 친환경 샴푸바, 벽걸이 화분을 각각 만들며 유익한 시간을 보냈다.

 

  • facebook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