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 자료마당
  • > 영문블로그

영문블로그

An introduction to KOICA CIAT Training Program on Eco-friendly city

2022.08.11 교류협력팀 1991
An introduction to KOICA CIAT Training Program on Eco-friendly city


From July 19th to July 28th, for 10 days, <The Training Program on Creating an Eco-friendly City through Citizen Environmental Education and Knowledge Sharing on Waste and Sewerage Management> was held.


This program is a part of the KOICA(Korea International Cooperation Agency) fellowship program CIAT and was taken online due to COVID-19. The CIAT is an abbreviation of Capacity Improvement & Advancement for Tomorrow, and as its meaning suggests, it aims to support developing countries to achieve economic and social growth.


Public workers from West Java and East Java Environmental Agency, West Java Digital Service Center, and Bangka Belitung Environmental Forest Service Center have participated. Through the program, they established an environmental education program module and an action plan that are tailored-made for their regions.


In addition, by scribing waste and water source management project business plans, they ultimately reinforced the ability of policy-making. The program was composed of five modules: <Korea and Suwon’s Strategy on Environment>, <Waste System, Policy and Management>, <Sustainable Water Management>, <Citizen Environmental Education>, and <Action Plan Workshop>.



On the first day, they did a little orientation and a country report presentation. During the country's report presentation, each group introduced their region briefly and presented environmental issues and future plans.


Participants also made a presentation about the action plan drafts that they came up with by themselves, and a question and answer time with Jo SungHwa, who is the head of Suwon Climate Change Education Center, was followed. After that, Jo SungHwa gave the seminar <Action Plan Methology> to enable participants to establish a detailed plan more effectively. The day ended with lectures on Korea and Suwon’s policies and strategies for the environment.



The following days were also organized according to the modules of each day, such as waste and water source management.


Seminars were held to explain how Suwon City, which is making efforts to become an environmental capital, operates general and food waste collection, water supply, and sewerage treatment systems.


In addition, Suwon City’s environmental education cases and civic experience programs were also covered. Suwon was actually selected as an environmental education city in 2020. These seminars and lectures helped Indonesian officials get ideas and shape their plans to fit their own circumstances. After the seminars, each group presented the final action plan that they completed through getting feedback, and the 10-day-long training program came to an end.


This project started last year and is planned for a total of three years until 2023 next year.


Face-to-face training will be possible next year, which will be more active and experiencing so stay tuned!


***


씨앗이 될 CIAT의 환경도시 조성 연수사업

지난 719일부터 28일 열흘 간, <시민환경교육 및 폐기물.수자원 관리기술 전수를 통한 환경도시 조성 연수사업>이 개최되었습니다. 본 프로그램은 코이카(한국국제협력단)글로벌연수사업 씨앗의 일환으로, 코로나 사태로 아쉽게도 온라인으로 연수가 진행되었습니다. 코이카 연수사업 씨앗은 개발도상국의 인적 자원 양성을 돕기 위해 출범하였으며 가능성을 품은 씨앗에서 큰 나무로 자라나라는 뜻을 담았습니다.


이번 연수사업은 서자바 환경청, 서자바주 자바디지털서비스부, 동자바주 환경청, 그리고 방카 벨리통주 환경산림청(인도네시아 환경 분야 공무원들)이 참여하였습니다. 자국 상황에 맞는 환경 교육 프로그램 모듈 및 액션 플랜을 수립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또한 폐기물 및 수자원 관리 분야 프로젝트 사업 제안서를 작성하며 궁극적으로 환경 도시 조성을 위한 정책 수립 역량을 키워 나갔습니다. <한국과 수원의 환경정책>, <폐기물관리 제도.정책 및 운영>, <지속가능한 물관리>, <시민사회 환경교육>, <액션플랜 워크숍>의 총 5가지 모듈로 구성되었습니다.


첫 날에는 간단한 오리엔테이션과 더불어 각 그룹별 국별 보고가 있었습니다. 자신의 지역이 겪고 있는 환경분야 문제점과 향후 이루고자 하는 세부 목표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실질적인 계획이라는 뜻인 액션 플랜의 초안을 직접 기획해와 발표하고 이후 수원시 기후변화 체험 교육관 조성화 국장과의 질의응답을 진행하였습니다. 액션 플랜 작성을 돕기 위한 조성화 국장님이 액션 플랜 방법론에 대한 강의가 이어졌고, 수원시의 환경 정책 또한 소개하였습니다.


이후의 날들도 폐기물, 수자원 관리 등 각 날의 모듈에 맞게 구성되어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습니다. 환경 수도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수원시가 어ᄄᅠᇂ게 폐기물, 음식물 쓰레기, 상수도 및 하수처리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는지 설명하는 세미나 시간을 가졌습니다.


더불어 2020년 환경 교육 도시로 선정된 수원시의 생태환경교육 사례 및 시민환경 체험교육 프로그램들을 다루기도 하였습니다. 이를 통해 인도네시아 공무원들이 아이디어를 얻고 자국 사례에 맞추어 계획을 구체화시킬 수 있도록 도왔습니다. 세미나들 이후 각 조들은 피드백을 받으며 보완하여 완성시킨 최종 액션 플랜을 발표하며 연수 프로그램은 막을 내렸습니다.

본 사업은 작년에 시작되어 내년 2023년까지 총 3개년에 걸쳐 기획된 것으로, 내년에는 대면 연수가 가능해지기에 좀 더 활발하고 체험적인 경험이 될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작성자 : 수원시공공외교단 9기 임서진




  • facebook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