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 자료마당
  • > 글로벌수원

글로벌수원

kt Wiz Comes Back Strong, Steals Top

2016.05.02 수원시국제교류


수원의 스포츠 열풍이 심상치 않습니다. 지난 번에 처음으로 K리그 1부리그에 올라 활약중인 수원FC
소식을 전해드렸었는데요. 이번에는 프로야구 KT위즈팀이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고 합니다.
첫 소식,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Hello, everyone, welcome back to Global Suwon, delivering two news on the city of Suwon and I
am Ryu Woong-tae.
Suwon's sports frenzy is creating buzz. Last time, we delivered the news of Suwon FC promoted
to the K Leauge Classic, the upper division of Korean soccer league. This time, it's Suwon's
baseball team, kt Wiz, who is writing a new history. Let's see what the buzz is about.


kt Wiz Comes Back Strong, Steals Top

2016시즌 프로야구 꼴찌는 어느 팀으로 예상하시나요?
Which Korean basteball team do you think will hit the bottom of the list in the season 2016?

시즌 개막 전에 많은 팬들이 kt위즈를 지목했습니다.
하지만 kt위즈가 시범경기부터 마법 같은 돌풍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지난해 개막 11연패를 하며 꼴찌를 했던 kt위즈가 1년 만에 180도 변했습니다.
Before the season started off, many expected kt Wiz from Suwon to come in the last on the list,
but the team is now pulling out some magic trick since the exhibition game.
In fact, kt Wiz was at the bottom of the standing in 2015 as they lost 11 games in a row. But
after one year, they are turning the table around.

시즌 전 조범현 감독의 지휘아래 착실하게 동계훈련을 소화하고 벤와트, 피노 등 외국인 투수 3인방과
FA(자유계약선수)를 통해 넥센에서 유한준, 2차 드래프트로 엘지에서 이진영 등을 영입하며 탄탄한 선
수층을 구축했는데요.
kt Wiz has built a strong pand Yohan Pino as well as Yoo Han jun, a former Nexener who signed with kt as a free agent
and Lee Jin-young, a pick from LG from the second round draft. Before the season, phave actively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during their winter training camp under the coach Cho
Beom-hyeon.

2016시즌 개막 3연전 SK와의 경기에서 투수들의 고른 활약과 베테랑 이진영의 3점 홈런을 앞세워 위
닝시리즈를 장식하며 산뜻하게 출발했습니다.
The Wiz has won the 3rd game against SK Wyverns with an outstanding performance of three
pitchers and veteran Lee Jin-young's three run homer, making it 2-1 record.

그리고 4월 5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경기에서 벤와트가 5이닝 1실점으로 좋은 투구를
선보이고 유한준의 솔로 홈런 등 타선까지 폭발하며 8대 3으로 기분 좋은 홈 개막전 승리를 거뒀는데
요.
On April 5th, the team played against Samsung Lions at the home ground, kt Wiz Park in Suwon.
Banwart showed a great pitching, allowing only a single run in 5th inning. and solo homerun of
Yoo Han-jun led the Wiz to grab 8-3 victory in its opening home game.

아직 4경기밖에 치르지 않았지만 작년과 전혀 다른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는 kt위즈. 시즌 초반 kt위즈
의 돌풍이 가을까지 이어지길 응원합니다.
kt Wiz only had four games so far, but the Wiz is performing in a totally different level compared
to the last year. Let's hope them all the good luck through the end of the season.


세계인문학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수원시의 첫 걸음!

First Step for World Humanities Forum in Suwon

5천여 명의 국내·외 인문학자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인문학 축제, 세계인문학포럼.
World Humanities Forum is a festival for 5,000 academics in humanities circle from Korea and
abroad.

수원시는 지난해 다양한 인문정책과 시민의 인문학적 감수성, 수원화성 방문의 해 개최 등 포럼 개최의
최적지로 평가 받아 2016 제4회 세계인문학포럼의 개최지로 확정됐는데요.
The city of Suwon was designated as the hosting city of the 4th World Humanities Forum thanks
to its various humanities policies, passion of citizens, and hosting 'visit year Suwon Hwaseong
Fortress' campaign.

제4회 세계인문학포럼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수원시는 28일 교육부와 경기도, 유네스코, 한국문화재단
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For the successful hosting of World Humanities Forum, Suwon has entered into MOU with the
Ministry of Education, Gyeonggi Province, Unesco and Korean Cultural Heritage Foundation.

협약식에서 5개 기관은 성공적인 국제 행사 개최를 위해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협력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At the ceremony, five organizations promised to cooperate based on mutual respect and trust for
the successful international event.

염태영 수원시장은 협약식에서 포럼을 통해 전 세계인들의 삶이 풍성해지고 우리 사회에 긍정의 변화
와 희망의 발걸음이 가득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Yeom Tae-yeong, the mayor of Suwon, said that he expected more affluent life for global
citizens and positive changes and hopes in Korean society during his address at the ceremony.

한편, 제4회 세계인문학포럼은 희망의 인문학이라는 주제로 오는 10월 27일부터 29일까지 아주대학교
에서 열리며 국내·외 인문학자와 문인, 예술가 등 5천여 명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The 4th World Humanities Forum will be held from October 27th to 29th this year under the
theme of'Humanities of Hope'. Around 5,000 academics, artists and writers in and out of Korea
are expected to participate.


지금까지 글로벌뉴스였습니다.
That's it for this week.
Thank you for watching Global Suwon.
We will see you next week.
  • facebook
  • twitter